노인보호 구역 교통사고 안전지킴이 습관화 해야 - 광전매일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12월15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8-12-14 09:24:12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동영상
행사이벤트
자유게시판
뉴스홈 > 커뮤니티 > 독자투고 > 상세보기 [공개게시판]
제목 노인보호 구역 교통사고 안전지킴이 습관화 해야 2018-09-28 09:21:34
작성인
무안소방서 민원팀장 백종희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조회:51 추천:5
의학기술의 발달과 생활 수준의 향상으로 평균수명이 길어져 대한민국도 어느덧 고령화 사회에 진입하였다. 노인 인구가 늘어나면서 노인 교통사고율 역시 늘어나고 있다.
2008년부터 시행된 실버존은 교통약자인 노인을 보호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하지만 실버존이 시행된 지 11년째지만 여전히 모르는 사람들이 많다. 무관심속에 스쿨존은 알아도 실버존은 모르는 운전자들이 많다.
실버존은 일반 도로에 비해 범칙금과 벌점을 2배로 부과하며 단속은 휴일과 공휴일 관계없이 매일 오전 8시~오후 8시까지 적용된다.
차량운행 속도는 30km이하로 제한되어 있으며, 30km를 초과하여 운행시 위반 속도에 따라 6만원에서 15만원까지 범칙금이 부과된다. 실버존에는 주정차가 금지되며, 노인 보호 표지판, 과속방지턱, 미끄럼 방지시설 등이 설치된다.
실버존 현황을 살펴보면 도로교통 공단에서는 노인 통행인구를 감안하면 약 7,000여 곳의 실버존이 필요하다고 판단 하지만, 2018년 기준 1,457개소로 매우 부족한 실정이다.
현재 스쿨존은 17,000여개로 스쿨존에 비해서도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교통사고로부터 노인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실버존을 확대해야 한다. 이에 운전자들이 실버존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안내 표지판뿐만 아니라 단속카메라, 과속방지턱 등 부속시설을 설치해 안전에 더욱 신경 써야 할 것이다.
아울러 홍보에도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 도입된 지 10년이 넘었는데도 제대로 알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고, 기본적으로 숙지해야 할 규칙들도 지켜지지 않기 때문이다.
실버존을 확대하여 노인 교통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길 바란다. 또한 각 차량이나 가정에 반드시 소화기를 비치하여 귀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해야 할 것이다.
메모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 ‘학교폭력 전문 심부름센터’를 아십니까 (2018-09-21 09:28:17)  
다음글 : 사이버성폭력 더 이상 침묵해서는 안된다 (2018-10-01 10:47:46)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 : 광전매일신문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3.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이석재)
발행인,편집인:김규연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