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이전 현장 점검 - 광전매일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5월30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0-05-29 09:13:38
뉴스홈 >
2020년05월22일 07시00분 1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함평군-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이전 현장 점검


이상익 전남 함평군수와 양창범 국립축산과학원장은 지난 19일 현재 진행 중인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이전 사업과 관련해 사업 현장을 찾아 이전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점검에는 이 군수와 양 원장을 비롯해 최동순 축산자원개발부장, 이상호 기획조정과장, 전익수 축산자원개발부 이전팀장, 전남도 박도환 축산정책과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이날 이전 대상지인 함평군 신광면 송사리 일원을 둘러보고 현재까지의 추진상황과 향후 추진 계획, 재원 조달 방안 등 사업 전반에 대해 논의했다. 이 과정에서 이 군수는 그동안 양측이 다소 이견을 보였던 이주민 생활안정대책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줄 것을 양 원장에게 다시 한 번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군수는 “축산자원개발부가 계획대로 이전되면 우리 함평은 미래축산 연구기반 구축으로 고부가가치의 축산물 생산은 물론 동물생명공학을 이용한 바이오 신소재 분야에서도 주도권을 잡게 될 것”이라며, “이전 사업을 통해 지역민과 함평군, 전남과 국립축산과학원 모두가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련 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9월 이전을 확정지은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이전 사업은 오는 2027년까지 함평군 신광면 송사리 일원 642.6㏊에 축산자원개발부 소속 4개 부서(가축개량평가, 낙농, 양돈, 초지사료)와 202명의 직원이 완전 이주하는 사업으로, 총 사업비 9천170억 원이 투입된다.
현재까지 양 기관은 이전 비용 산출을 위한 종합계획 수립 용역과 예비타당성 조사를 실시했으며, 이주민 지원 대책 마련 등 실무협의를 거쳐 오는 2022년부터는 토지매입과 보상절차를 순차적으로 실시해 나갈 방침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함평 박종근기자 (gwangmae5678@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강진군, 푸소체험 운영 재개 '시동' (2020-05-22 07:00:25)
이전기사 : 한발 앞선 ASF.FMD.AI등 방역 대책 추진 (2020-05-20 07:00:45)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 : 광전매일신문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3.
발행인,편집인:김규연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이석재)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