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2019년 도시민 귀농인 전국 1위 - 광전매일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7월05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0-07-03 07:00:55
뉴스홈 >
2020년07월01일 07시00분 1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고흥군, 2019년 도시민 귀농인 전국 1위
민선 7기 인구 감소 극복 맞춤형 정책 성과로 나타나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지난 25일 농림식품부와 해양수산부, 통계청이 공동 발표한 귀농인 통계결과에 따르면, 2019년 도시에서 농촌으로 이동한 귀농인이 전국에서 고흥군이 가장 많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 통계는 정부 및 공공기관에서 수집·보유하고 있는 행정자료를 상호 연계하여 작성한 행정 통계자료로써, 전국 상위 5개 지역은 전남 고흥군, 경북 의성군, 경북 상주시, 전남 나주시, 전북 고창군 순으로 나타났으며, 전국적으로는 2018년보다 귀농인이 4.6% 감소하였지만 고흥군은 4.7% 증가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고흥군은 민선 7기 들어 저출산, 고령화 등 인구감소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인구정책과를 신설하고 고흥사랑愛 청년유턴·아이행복·귀향(귀농·귀어)귀촌 3대전략 50개 시책을 담은 인구정책 5개년(`18~`22년) 계획을 수립하였다.
주요 정책으로는 고흥인 청년유턴 정착장려금과 부모 가업승계 지원, 귀농·귀촌 집들이비와 농가주택 수리비 지원, 청년도전 창업 지원, 원주민과 갈등해소 프로그램 운영, 영농기술 지원 등 다양한 맞춤형 정책으로 귀농귀촌인의 초기 정착을 지원해 주고 있다.
그동안, 고흥군에서는 귀농귀촌 희망자 사전교육과 현장체험을 위해 폐교를 리모델링하여『귀농귀촌 행복학교』를 만들어 전국 최초로 지자체가 직접 운영하고 있다.
또한 서울, 부산, 광주 등 고흥향우회와 고흥사랑 귀향귀촌 상생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 aT센터 등 도시민 귀농귀촌 홍보, 고흥사랑 귀농귀촌 행복 SNS 홍보단 활동, 귀향귀촌 원스톱 상담서비스 제공 등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인구정책을 추진해 오고 있다.
그 결과 민선 7기가 시작된 이례 1년 10개월 동안 1,745가구 2,245명의 인구가 고흥으로 전입되어 대서면 인구 (2,315명) 만큼 유입된 것으로 나타났으나, 저출산, 인구의 자연감소, 인구 유출 등으로 아직도 총 인구수는 감소하고 있어 인구감소 문제를 극복하는 것이 주요 현안으로 남아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고흥 박도일기자 (gwangmae5678@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나주시, 시 금고 지정… 1금고 NH농협·2금고 광주은행 (2020-07-01 07:00:33)
이전기사 : 완도 보길도 예송해수욕장 2021블루플래그 인증 추진 (2020-07-01 07:00:27)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 : 광전매일신문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3.
발행인,편집인:김규연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이석재)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