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우, 경영월드컵 자유형 200m 1위… 국제대회 첫 金 - 광전매일신문
  • HOME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21년11월28일sun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2021년10월25일 08시5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황선우, 경영월드컵 자유형 200m 1위… 국제대회 첫 金
수영 대표팀, 경영월드컵 3차 대회 ‘금2·은3·동9개’로 마무리

한국 수영의 미래로 불리는 황선우(18·서울체고)가 국제수영연맹(FINA) 경영월드컵 자유형 200m에서 1위를 자치하며 국제대회 첫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황선우는 23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하마드 아쿠아틱센터에서 치러진 FINA 경영월드컵 2021 3차 대회 마지막 날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부41초17의 기록으로 1위에 올랐다.

쇼트코스 대회에 처음 출전한 황선우의 첫 국제대회 금메달이다. 이번 경영월드컵은 롱코스(50m)가 아닌 쇼트코스(25m) 길이의 풀에서 치러졌다.

150m 지점까지 2위였던 황선우는 마지막 50m에서 역전하며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매튜 세이츠(1분41초33)를 앞질렀다. 3위는 다나스 랩시스(리투아니아·1분42초26)가 차지했다.

경기를 마친 황선우는 “금메달은 너무 만족하는 결과”라며 “앞으로 쇼트코스 기록도 더 줄여가고 싶다. 150m까지 매튜 선수와 같이 가다가 마지막에 승부를 보자는 생각으로 마지막 25m에서 있는 힘을 다 끌어 모아 레이스를 운영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자유형 200m에 같이 나선 대표팀 동료 이호준(대구광역시청)은 1분44초91로 6위, 문승우(전주시청)은 1분50초56으로 9위를 기록했다.

한국은 이번 경영월드컵에서 금메달 2개, 은메달 3개, 동메달 9개로 대회를 마감했다. 이날 김우민(강원도청)은 주종목이 아닌 남자 개인혼영 400m에서 4분15초99로 일본의 다이야 세토(4분01초97)에 이어 2위로 은메달을 땄다.

여자 자유형 800m에 나란히 나선 한다경(전라북도체육회)은 8분24초06으로, 유지원(경북도청)은 8분24초80으로 둘 다 A기준기록을 통과하며 나란히 은메달과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국가대표 16년 차인 백수연(광주광역시체육회)은 여자 평영 50m에서 31초01로 동메달을 추가했다. 백수연은 앞서 평영 100m, 200m에서도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정하은(안양시청)은 31초69를 기록, 6위로 경기를 마쳤다.

또 입상에는 실패했지만, 정소은(울산광역시청)은 여자 접영100m에서 57초85로 4위를 기록하며 A기준기록을 통과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뉴시스 (gwangmae5678@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골프/일반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2021 천하장사 씨름대축제 열린다 (2021-11-05 07:00:06)
이전기사 : 페퍼저축은행 역사적인 홈 개막전 “많은 성원 부탁한다” (2021-10-18 08:52:44)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 : 광전매일신문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3.
회장:이송암
발행인,편집인:김규연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이석재)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