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보강도 필요한데… KIA, 새 단장·감독 선임 언제쯤? - 광전매일신문
  • HOME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21년11월28일sun
뉴스홈 > 스포츠 > 야구
2021년11월24일 07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FA 보강도 필요한데… KIA, 새 단장·감독 선임 언제쯤?
시즌 9위로 마친 KIA, 윌리엄스 감독과 계약 해지… 조계현 단장도 사의
  KIA 타이거즈의 단장과 감독 자리가 여전히 공석이다.

올해 정규시즌을 9위로 마친 KIA는 정규시즌 최종전을 마치고 이틀 뒤인 지난 1일 맷 윌리엄스 감독과 계약을 해지했다고 발표했다. 

동시에 이화원 대표이사와 조계현 단장이 나란히 사임했다.

이후 3주가 지나도록 KIA의 단장과 감독 자리는 여전히 비어있는 상태다. KIA는 아직 새 단장과 감독을 발표하지 않고 있다.

최준영 신임 대표이사의 지휘 속에 KIA는 새 단장과 감독을 찾는데 힘을 쏟고 있다.

시급한 것은 단장 선임이다. 외부 자유계약선수(FA) 영입과 외국인 선수 계약 등 신임 단장이 해결해야 할 과제가 산더미다.

KIA는 이번 FA 시장에서 외부 수혈이 필요한 팀 중 하나다. 올 시즌 장타력 부재로 골치를 앓았다.

올 시즌 KIA의 팀 타율은 0.248로 9위에 불과했고, 팀 홈런은 66개로 최하위였다. 

국내에서 가장 큰 잠실구장을 홈으로 쓰는 두산 베어스, LG 트윈스(이상 110개)와 비교해도 절반 수준이었다. 팀 장타율에서도 0.336으로 꼴찌였다.

FA 시장에서 거포 보강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번 FA 시장에는 나성범, 김재환 등 거포들이 나오는데, 이들에 대한 영입전이 상당히 뜨거울 전망이다.

외국인 선수 계약도 하루빨리 결정을 내려야 할 문제다.

다니엘 멩덴은 올 시즌 부상과 부진으로 아쉬운 모습을 보였으나 10월에 나선 5경기에서는 3승 무패, 평균자책점 1.76으로 활약했다. 육성형 외국인 선수인 보 다카하시는 7경기에서 1승 3패 평균자책점 4.91에 그쳤다.

KIA에서 3년째 뛴 외국인 타자 프레스턴 터커는 올 시즌 타율 0.237 9홈런 59타점으로 부진해 교체가 유력하다. 그를 대체할 외국인 타자도 찾아야 한다.

일단 KIA는 실무진 위주로 급한 현안들을 해결하고 있다.

최근 시작한 양현종 측과 협상도 실무진이 이어가고 있다.

2020시즌을 마친 뒤 FA가 돼 텍사스 레인저스와 계약하고 미국으로 떠난 양현종은 올 시즌 빅리그에 안착하지 못했고, 시즌을 마친 뒤 국내 복귀를 결심했다.

KIA는 지난달 중순 “구단과 양현종 모두 윈-윈하자는 공감대가 형성됐다. 양현종은 우리 구단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선수다. 꼭 잡겠다”고 이례적인 발표를 했다.

정규시즌 종료 직후 단장이 공석이 되면서 지지부진하게 흘러갔던 양현종과의 협상은 최근 실무진을 중심으로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하지만 밑그림을 그려줘야 할 단장이 필요한 것이 사실이다. 외부 FA 영입과 외국인 선수·양현종 계약 등을 진두지휘할 프런트의 수장이 필요하다.

다음 시즌 전력 구상에 감독이 할 역할도 있기 때문에 감독 선임도 하루빨리 마무리 짓는 것이 KIA에게는 여러모로 좋다.

한국시리즈가 막을 내리고 본격적인 스토브리그가 시작되는 만큼 KIA의 단장과 감독 선임은 이번주 내에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새 단장, 감독이 선임되면 양현종 계약을 비롯해 내년 시즌 준비가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뉴시스 (gwangmae5678@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야구섹션 목록으로
이전기사 : 정상급 외야수 풀린다… 축제 끝, 막 올리는 FA 시장 (2021-11-22 08:43:23)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 : 광전매일신문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3.
회장:이송암
발행인,편집인:김규연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이석재)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