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여성단체 “비정규직 보육 대체교사 일자리 보장을” - 광전매일신문
HOME| 회원가입| 로그인| 기사등록| 스크랩
2023년03월26일sun
뉴스홈 > 뉴스 > 사회
2023년01월18일 07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광주·전남여성단체 “비정규직 보육 대체교사 일자리 보장을”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보육 대체 교사 고용보장’ 광주시 농성 닷새째 여성단체 “시 조례 따라 경력 단절 여성 지원을”
 ‘광주 보육 대체 교사 고용보장’ 농성 닷새째인 17일 오전 광주 사회서비스원 소속 보육 대체 교사들이 서구 치평동 광주시청사 1층 농성장에서 회의를 하고 있다.

‘광주 보육 대체 교사 고용보장’ 농성 닷새째인 17일 광주·전남 여성단체가 광주시를 향해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의 일자리 보장을 촉구했다.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이하 여성단체)은 이날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시청 앞에서 ‘보육대체 교사 고용보장’기자회견을 열고 “안정적인 비정규직 교사들의 돌봄 노동 대책을 마련하라”며 이같이 밝혔다.

여성단체는 “보육 대체 교사들은 열악한 노동 환경 속에서도 보육의 질을 높인다는 자긍심으로 일하는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다”고 강조했다.

이어 “’광주광역시 경력 단절 여성 등의 경제 촉진에 관한 조례’는 ‘광주 시장은 경력단절 여성 등의 경제 활동 촉진을 위한 종합 시책을 수립하고 행정·재정적 지원 방안을 마련해야한다’고 명시했다”며 “광주시 누리집엔 ‘광주는 보육과 돌봄에 주력하겠다’는 홍보 문구가 적혀있다”고 밝혔다.

또 “광주시는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의 목소리는 외면하고 경력 단절 여성을 양산하면서 민간 기업을 대상으로 어떻게 (경력 단절 여성) 취업 지원과 고용을 요구할 수 있느냐”고 반문했다.

여성단체는 “광주 시장은 보육 대체 교사들의 고용을 보장하고, 돌봄 노동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거듭 촉구했다.

광주시 사회서비스원 노조 소속 보육 대체 교사들은 해고 철회를 촉구하며 광주시청 1층에서 5일째 농성을 벌이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송현근 기자 (gwangmae5678@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마스크 벗기 전 얼른”… 설 연휴 코로나 백신 접종 가능 (2023-01-20 07:00:18)
이전기사 : 공군 1전비, 활주로 폐쇄 시 처리훈련 실시 (2023-01-16 10:05:57)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 : 광전매일신문  |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22.
회장 : 이송암  |  발행인,편집인 : 정길화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 이석재)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3 광전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