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의병 중심 보성군, 현충시설 일제 정비 나서 제74주년 광복절 맞아 22개 현충시설 정비 - 광전매일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12월11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9-12-09 18:08:43
뉴스홈 >
2019년08월16일 09시30분 2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남도의병 중심 보성군, 현충시설 일제 정비 나서 제74주년 광복절 맞아 22개 현충시설 정비
남도의병의 중심 보성군이 12일부터 관내 현충시설 22개소 일제정비에 나섰다. 보성군은 14일 벌교읍 소재 홍암 나철선생 생가 및 기념관, 충혼탑 등에 산림근로자 57명을 투입해 풀베기 등 수목정비 작업을 추진했다.
홍암나철 선생은 대종교를 창시해 한국 독립운동가들의 정신적 지주로 독립운동 전반에 영향을 미친 주요 인물이다. 보성군은 오는 23일까지 수목보호 조경관리단, 가로수 전문관리단 등 81명의 근로자를 집중 투입해 대대적인 풀베기와 조경관리, 수목진단 등을 실시해 순국선열의 넋을 기린다는 방침이다.
보성군 관계자는 “수형조절, 고사지 제거, 병해충 방제 등의 종합적인 수목관리 작업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현충시설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며, “특히 보성군은 의병이 많이 배출된 의향의 고장으로 임시정부수립,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현충시설 정비에 나서 더욱 뜻깊다.”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호남에서 가장 먼저 3.1운동이 일어나기도한 남도의병의 중심지로 임진·정유재란부터 광복까지 끊임없이 의병이 창의하며 구국활동을 펼쳐왔다. 임진·정유재란에서 의병을 창의한 죽천 박광전 선생, 임계영 전라좌도의병장, 한말 담살이 의병장 안규홍 등 지금까지 777명의 의병이 발굴됐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보성/박형석 기자 (gwangmae5678@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KTX 장성역 9월 16일부터 1일 4회 운행 광주송정, 정읍역까지 가야 하는 이동불편 해소… 비용도 절감 (2019-08-16 09:46:18)
이전기사 : 담양군 담양읍, 지역발전 토론회 개최 주제별 6개 분과로 나눠 다양한 각도의 개방형 토론 (2019-08-16 09:30:29)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 : 광전매일신문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3.
발행인,편집인:김규연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이석재)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All rights reserved.